커뮤니티

    커뮤니티

온미스토리



SPA 브랜드 ③ GA..



쇼파드



A.P.C.

 

 

수다/고민/정보방

 

 

게시판
제목 고민이요.. 삼십대 중반 아줌마랍니다..[11]
작성자 익명 날짜 2015-03-28 16:37 조회 5,236

삼십대 중반 ,,, 2남 3녀의 자녀를 둔 아줌마랍니다...

그냥.. 여러언니들의 고민도 읽어 보고 그랬는데 저도 한번 글올립니다..

혹시 결혼하신분들 신랑 도시락 싸주시는 분들 계시나요...

올해로 결혼 10년차 인데.. 자영업하는 신랑의 도시락을 맨날 싸고 있답니다..

안싸주면 죄책감에 시달리고 있는데... 혹시 언니들은 신랑 도시락 싸주시나요..

아이들 다섯 거느리기도 솔직히 힘든데.. 요즘 반찬투정하는 신랑을 보니 너무 힘드네요..

솔직히 저희 신랑은 자랑이라고 생각하지 마시고 연봉...4억정도 예요...(연봉이 높다해도 저의 생활은 평범한 주부의 모습이랍니다...))

그래서 그런지 제게 큰소리 떵떵치고 밥, 도시락은 당연히 여기는데..

솔직히 아이들 케어 하느라 너무 힘든데... 신랑의 먹을것까지 많이 지칩니다..아침에 밥, 점심 밥 저녁도 밥,, 주말에도 밥,, 맨날 밥밥밥밥...

다들 ,,, 어떻게 살고생활하고 계시는지 궁금하고 언니들의 충고나 여러가지 하시고 싶은 이야기가 듣고 싶네요..

 

목록가기
로그인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BBS
번호
l
구분
l
제목
l
작성자
l
날짜
l
조회
9864 빼셔니스타 2020-02-23 374
9863 일상
코로나19..  + 13
반짝거울 2020-02-18 453
9862 일상 (주) 스타일온미 2020-02-18 560
9861 일상 rany401 2020-02-07 627
9860 you jin 2020-01-30 763
9859 일상 you jin 2020-01-28 538
9858 일상 rany401 2020-01-23 384
9857 일상 you jin 2020-01-18 474
9856 일상
경자년  + 13
wodndjaak 2020-01-01 691
9855 일상 꽃보다 돼지 2019-12-06 2,056
9854 일상 마음의 여유 2019-12-06 1,410
9853 일상 쩡우엄마 2019-11-21 1,909
9852 일상 상큼오렌지 2019-11-19 1,797
9851 일상 그리고내일 2019-11-12 1,660
9850 일상 좋을텐데 2019-11-03 1,759
9849 일상 딸이랑엄마랑 2019-11-03 1,113
9848 일상 반짝거울 2019-10-28 1,305
9847 희노애락 행복웃음 2019-10-28 849
9846 장미마마 2019-10-22 1,323
9845 일상 마음의 여유 2019-10-10 1,287
목록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