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커뮤니티

온미스토리



SPA 브랜드 ③ GA..



쇼파드



A.P.C.

 

 

수다/고민/정보방

 

 

게시판
제목 현재에 충실한 삶....[14]
작성자 익명 날짜 2020-05-27 20:26 조회 789

 

지난 아픔은 잊고...

미래에 대한 희망과 현실에 충실해야겠지요?

힘든일... 후회 되는일....

돌이키고 싶은날이 참 많은데...ㅠㅠ

그때로 되돌아갈수도 없고... 자꾸 생각나면 우울해지고, 자책하게 되는 그런 시간들.


문득문득 후회되어 매일 자책하며 우울하게 지내다보니

대인기피증까지 생기고, 나 이외의 모든이들이 행복해보이더라구요.

아는 사람 만나는걸 꺼려하고... 차라리 모르는 사람들이 편한 그런...


근데, 갑자기 드는 생각이 어차피 되돌릴수 없는데

우울하게 하루하루를 보내는게 안타깝더라구요.


실은 두달전 사기를 당해서...너무 큰 돈을 잃었어요.

정말 몇년전에도 오랜 맞벌이로 모은 큰 재산을 잃은적이 있었는데...

그 당했던 일들이 있는 사람들은... 잃은 돈에 대한 미련 때문에 또 당하나봐요.

이번에 또 그런일이 있고나니 정말 내가 죽으면 보험금이 얼마 나올까...

우리 가족들에게 남겨주면 도움이 될까...

별의별 생각을 다하고, 자다가도 깨서 울고... 밥도 못먹고...


근데 아이들 생각하니 다시 힘내야겠다.. 이런 생각도 들구요.

힘겨운 나날의 연속이네요.

잊혀지지도 않고...맘을 다잡았다가도 울컥 울컥..ㅠㅠ

눈물도 나고, 내 자신을 용서할수가 없다는 생각과...

나로 인해 우리가족이 힘들다는 생각까지...


어쩌면 평생갈 아픔이고, 후회일텐데...

그래도 아이들보며 엄마가 웃어야 아이들도 밝다는... 그걸 머릿속에서 꼭 상기시켜야할거같아요.

아이들이 슬슬 눈치를 봐요..

그게 너무 안타까운데, 제 자신 하나 컨트롤하는게 너무 힘겹네요.


친한 언니,동생들...친구들 얼굴 보기가 두려워요.


그래서....

그래서.... 얼굴도 모르는 친한(?)분들 있는 여기에 끄적여봅니다.

힘내야겠지요?!


오늘 다시 맘을 다잡아봅니다....



목록가기
로그인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BBS
번호
l
구분
l
제목
l
작성자
l
날짜
l
조회
9921 뷰티/인테리어 에코사과 2020-08-11 186
9920 일상 행복웃음 2020-08-10 282
9919 세실리야 2020-08-08 443
9918 일상 장미마마 2020-08-04 504
9917 미리승미리승 2020-08-03 417
9916 익명 2020-07-09 784
9915 일상 반짝거울 2020-07-06 489
9914
부가세 15%  + 12
반짝거울 2020-06-30 534
9913 미리승미리승 2020-06-30 604
9912 희노애락 rany401 2020-06-23 710
9911 수정같이 맑은샘 2020-06-22 639
9910 일상 미리승미리승 2020-06-20 616
9909 일상 빼셔니스타 2020-06-20 499
9908 일상 안개꽃들 2020-06-14 725
9907 일상 반짝거울 2020-06-08 706
9906 일상 딱따구리71 2020-05-29 665
현재글 희노애락 익명 2020-05-27 787
9904 뷰티/인테리어 빼셔니스타 2020-05-25 1,195
9903 일상 미리승미리승 2020-05-22 807
9902 일상 반짝거울 2020-05-19 655
목록가기